Experience YourListen.com completely ad free for only $4 a month. Upgrade your account today!

Embed Code (recommended way)
Embed Code (Iframe alternative)
Please login or signup to use this feature.
Tags: r&bjungkey

창 밖에 비가 내릴 때면
옛 생각에 잠기곤 해 나
헤어졌다는 게 실감이 안나서
홀로 남았단 게 서투른 오늘 같은 밤

벌써 니가 그리워진 건지
아님 괜히 외로웠는지
어질어진 맘은 식을 줄 모르고
하루하루가 왜 힘들기만 하는지

처음 만나 설렜던 그 날처럼
뜨겁게 안았던 그 날처럼
이젠 두 번 다시 돌릴 수 없는 걸
우린 잘 알잖아 더는 바라지 않아

기억하니
쉬웠던 시작이 늘 난 두려웠었다고
사랑하니까 좋았으니까
You 널 울리진 않을까
아무것도 할 수 없어 힘들기만 했는데

처음 만나 설렜던 그 날처럼
뜨겁게 안았던 그 날처럼
이젠 두 번 다시 돌릴 수 없는 걸
우린 잘 알잖아 더는 바라지 않아

다 지난 일인 걸 알면서도 왜
막연한 바램에 끝내 널 부르는지

처음 만나 설렜던 그 날처럼
뜨겁게 안았던 그 날처럼
(예전처럼 곁에만 있어줘 Oh ma Baby)
사랑할 수 있어 다시 한 번 내게
기회를 준다면 더는 바라지 않아

처음 만나 설렜던 그 날처럼
뜨겁게 안았던 그 날처럼
(Baby 뜨거웠던 날처럼)
사랑할 수 있어 다시 한 번 내게
기회를 준다면 더는 바라지 않아
이젠 알 것 같아 내겐 너 뿐 이란 걸 [Jungkey feat. 소정 Of 레이디스 코드 ]

Licence : All Rights Reserved


X